센터소개 사업안내 참여마당 나눔마당 자료마당
 
2019. 11. 21.  
LIST  MODIFY  DELETE  WRITE  
   제목: 장애인연금·기초연금 수급자 부양의무 폐지
글쓴이: 기본관리자  날짜: 2018.12.06 09:13:24   조회: 310
장애인연금·기초연금 수급자 부양의무 폐지
  • 김정훈 부장
  • 승인 2018.12.03 17:57
  • 댓글 6

내년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
4만 가구 추가로 기초생활보장 혜택 받아
복지부, 3일부터 읍면동 주민센터서 접수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 안내 포스터(제공=보건복지부)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 안내 포스터(제공=보건복지부)

내년부터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이 완화돼 수급 대상에서 제외된 저소득층이 신규로 생계급여와 의료급여를 받을 수 있게 됐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 이하 복지부)는 내년 1월부터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이 추가로 완화됨에 따라, 신청 가능한 가구를 대상으로 기초생활보장 급여 신청을 받는다고 3일 밝혔다.

부양의무자 기준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격을 결정하기 위한 기준으로 수급대상자 뿐 아니라 부모, 자식 등 1촌 직계혈족 가구의 소득‧재산 수준도 함께 고려하는 기준을 말한다.

부양의무자 가구에 기초연금 수급자가 포함된 경우, 부양의무자 기준 적용 제외는 오는 2022년 1월부터 시행 할 예정였다. 하지만 올해 7월 정부가 발표한 ‘저소득층 일자리‧소득지원 대책’에 따라 내년 1월부터 조기에 시행된다.

복지부는 사전신청은 급여 신청 후 자격 조사에 일정 시간이 걸리는 것을 고려해 결정했으며, 내년 1일부터 급여 지급이 조속히 시행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사전 신청대상은 본인이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소득인정액 기준인 내년 4인 기준으로 생계급여 138만원, 의료급여 178만원, 주거급여 203만원, 교육급여 231만원 이하를 충족하지만, 부양의무자 가구의 장애인연금 수급자나 기초연금 수급자의 소득‧재산 기준 적용으로 인해 대상에서 제외된 가구다.

복지부는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로 그동안 제외된 약 4만 가구가 신규로 수급할 것으로 추정했다.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를 적용하는 수급자 가구는 본인 가구의 소득인정액이 각각의 선정기준을 충족하면, 부양의무자에 대한 소득‧재산 조사 없이 생계급여와 의료급여를 지원받을 수 있다.

다만,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는 생계급여와 의료급여에 있어 부양의무자 가구 특성에 따라 다르게 적용된다. 또 만 30세 미만의 한부모가구와 보호종결아동 수급자 가구에 대한 생계급여와 의료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된다.

사전신청은 신청자 주민등록상 주소지 소재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가능하다. 관련 문의는 보건복지부 상담센터(국번없이 129)와 거주하는 지역의 시‧군‧구청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를 이용하면 된다.

복지부 기초생활보장과 노정훈 과장은 “내년 1월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 추가 완화로 실제 소득이 열악하나 기초생활보장 수급을 못 받고 계시는 분들께서 생계급여, 의료급여를 받으실 수 있게 될 것”이라며 “부양의무자 기준 완화로 추가로 신청 가능한 가구의 적극적인 신청을 부탁드리고 잘 몰라서 신청을 못 하는 사례가 없도록 시‧군‧구청과 읍‧면‧동 주민센터의 적극적인 홍보와 안내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LIST  MODIFY  DELETE  WRITE  





전체글 목록
59   오는 7일부터 정부민원상담안내 ‘국민콜 ☎110’의 통화요금이 무료로 전환된다. 기본관리자2019.10.1426
58   성인용 위생패드 몰리케어, 장애인 30% 할인 혜택 기본관리자2019.09.2844
57   11월부터 복부·흉부 MRI검사 건강보험 전면 적용 기본관리자2019.09.2848
56   장애인연금·기초연금 수급자 부양의무 폐지 깉 湲 기본관리자2018.12.06310
55   초록여행, 휠체어 사용 장애인 가정 한가위 귀성 지원 깉 湲 기본관리자2018.09.04362
54   내년 장애인연금 기초급여 30만원으로 인상 깉 湲 기본관리자2018.08.27427
53   발달재활서비스 제공인력 전문성 '강화' 깉 湲 기본관리자2018.08.27426
52   8월부터 일하는 장애인 생계급여 늘어난다 깉 湲 기본관리자2018.08.20356
51   폭염기간 중증장애인 활동지원 탄력 제공 깉 湲 기본관리자2018.08.20319
50   “재가·지역사회 중심으로 사회 서비스 제공” 커뮤니티케어 (Community Care) 본격 추진 깉 湲  기본관리자2018.03.16807
49   '권력형 성폭력 범죄' 징역 5→10년까지 상향 깉 湲 기본관리자2018.03.16817
48   평창패럴림픽 MVP ‘황연대 성취상’ 수상자 발표 깉 湲 기본관리자2018.03.16838
47   중증장애인 고용모델 개발·확산 ‘맞손’ 깉 湲 기본관리자2018.03.16791
46   로레알코리아, ‘민간 최초’ 장애인 채용 카페 오픈 깉 湲 기본관리자2018.03.16736
45   2018 3월 5일 제5차 장애인정책좁합계획 발표, 장애인등급 폐지 깉 湲  기본관리자2018.03.16742
44   일자리 안정자금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22795
43   직업 찾는 장애인 ‘희망임금’ 150만원 미만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22778
42   장애인 고용시설 장비, 융자 지원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22791
41   취약 농가 인력지원(영농도우미, 행복나눔이 지원)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22772
40   장애인 출입문 더 넓어진다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08800
39   장애인 정책(보육/교육)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08796
38   장애인자립기반 장애수당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08787
37   장애인도 이제 무대 접근이 편리해 집니다!! 깉 湲 기본관리자2018.02.08782
36   올해부터 발달장애인 가족휴식지원사업 소득기준이 폐지됩니다! 깉 湲  기본관리자2018.01.26827
35   “휠체어 장애인도 무대 접근이 편리해집니다!” 여행지 렌트 차량에도 장애인 주차표지 발급하세요!” 깉 湲  기본관리자2018.01.26835
34   겨울철 난방기기 사용, 따뜻함도 좋지만 조심해야 합니다! 깉 湲 기본관리자2017.12.07960
33   내년 장애인연금 인상시기 9월로 연기 깉 湲 기본관리자2017.12.07949
32   국립자연휴양림, ‘장애인우선예약객실’ 확대 깉 湲 기본관리자2017.12.07841
31   2018년도 보건복지부 예산 63조 1,554억 원으로 최종 확정 깉 湲  기본관리자2017.12.07894
30   동절기 서민생활 안정과 취약계층을 지원 합니다 깉 湲 기본관리자2017.12.07838
RELOAD WRITE
1 [2]